• ENG검색 전체메뉴열기

알림공간

국가녹색기술연구소, 한-아세안 협력 심포지움 성황리 개최

작성일 : 2023-02-28 조회수 : 1652

국가녹색기술연구소(NIGT, 소장 이상협)는 2월 28일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 유엔산업개발기구(UNIDO), 아시아기술혁신학회(ASIP)와 공동으로 아시아 지역을 대상으로 한 녹색·기후기술 협력에 관한 온라인 국제 심포지움을 성황리에 개최하였다.


 현재 ASEAN은 동남아 지역 최대의 경제협력 국제기구이며, UNIDO는 동아시아 지역에 10개 사무소를 운영하며 녹색기술을 바탕으로 한 국가 간 산업협력을 촉진하고 있다. 동 심포지움은 한국의 녹색기술 전문가와 ASEAN, UNIDO 지역사무소 간 연계로 동아시아 국가 대상 기후기술 솔루션 및 기술협력 이행 수단을 개발하고자 기획되었다. 


 NIGT는 지난 1월부터 심포지움 기획을 위해 ASEAN과 UNIDO 간 녹색기술 협력 플랫폼 구축에 관한 실무회의를 수차례 개최한 바 있다. 여기서 3자 협력당사자들은 아시아 지역의 유엔기구와 동남아 기구 간 녹색기술 협력을 위한 공동 사업을 개발하고 유엔기후변화협약에 명시된 기후변화 취약 개도국의 감축 및 적응 역량 증진을 위해 노력하기로 협의하였다. 


 이상협 소장은 개회사를 통해“그동안 NIGT는 한-아세안 과기공동위 의제화를 지원하고 한-인니 협력센터를 운영하는 등 아세안 국가와의 협력을 강조하였다며, 2023년부터는 과기정통부 지원으로 『한-아세안 탄소중립 공동대응 기술협력 거버넌스 구축』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동 행사에서 발제를 맡은 크리스토퍼 자모라 ASEAN 선임전문관은 "안전하고 탄력적인 ASEAN 에너지 전환”을, 전덕우 NIGT 글로벌사업화센터장은 "한-아세안 기후기술협력 과정, 방안 및 사례”를, 그리고 서선영 UNIDO 청정기술혁신전문관은 "클린테크 혁신 생태계와 에너지 파트너십”에 대해 주제 발제를 맡았다.


 이어서 김준범 프랑스 트루아공대 교수를 좌장으로 진행된 토론회에서는“한-아세안 녹색기술 촉진 방안과 실증사업 발굴”을 주제로 줄피카르 유르나이디 ASEAN 선임행정관, 사라쓰 쿠마르 인도 라마이아대학 교수, 장-크리스토프 라타 프랑스 소르본대학 교수, 송재령 NIGT 대외정책협력센터장이 토론을 진행하였다. 


 특별히 김성규 과기정통부 국제협력국장은 축사를 통해 “동 심포지움을 시작으로 정부에서도 아시아 지역의 녹색기술 개발 및 기후변화 대응 역량 강화 사업을 지원할 예정이며, 아세안과의 협력을 통해 기후대응을 위한 생태계 구축에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한편, NIGT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정부 출연 연구소로 국가 녹색기술 연구개발 정책 수립과 국내외 기술협력 촉진을 위해 지난 2013년 설립되었다. 우리나라 탄소중립 국제협력과 인력양성 전담기관으로서 기후변화 대응과 녹색성장을 담당하고 있다. 올해 연구소 창립 10주년을 맞아, 오는 5월 11일 “새로운 녹색기술 강국 – 대한민국”을 슬로건으로 비전 선포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기관동향 관련문의

담당부서

전략기획센터

  • 담당자유영재 연구원연락처02-3393-3994